11월 29일, 클라이언트와의 늦은 점심 식사를 하고 레스토랑을 나오는 데, 아침부터 잔뜩 흐린 하늘이 “첫눈”을 토해내고 있었다. 잠시 후 휴대폰으로 벙개 이벤트 초대장이 날라왔고 업무를 늦게 마무리 하고 약 1시간 정도 늦게 벙개 장소에 도착했다.

벙개 이벤트에 도착하기 전까지, 삶은 돼지머리와 사업설명회 비슷한 분위기를 생각하고 있었는데, 이벤트 장의 분위기는 내 예상을 보기 좋게 빗겨나가고 있었다. 풍선들로 가득한 천장과 맥주, 안주로 가득한 테이블 그리고 빨간 산타 모자를 쓰고 도우미를 자청하고 있는 ‘첫눈’ 직원들의 미소와 그들을 바라보는 이벤트 참석자들의 웃음 소리로 가득 차 있었다.

첫눈 사장님께서는 약간은 오버 한듯하면서 좌중을 웃겨주는 분위기 메이커를 자청하신 것 같았다. 사장님의 오버 사진은 내 디카의 급격한 체력저하로 담을 수 없었지만, 함께 자리를 한 다른 블르거들의 블로그에서 목격할 수 있다.

첫눈 블로그 - 장병규 사장님 인터뷰, 즐.거.운.상.상 (또 막상 찾으려니 보이지 않는다.)

아는 사람없이 뻘줌하게 앉아있다. 첫눈의 홍보를 담당하시는 이미나님께서 내 이름을 알아봐 주셔서 얼마나 감사했는지 모른다. 나오는 길에는 미나님께 첫눈 마스코트와 사진도 찍어 달라고 부탁까지 드렸다. ^^

초대해 주셔서 감사한 마음은 포스팅으로 대신하고, 더욱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져서 사랑받는 서비스로 다가오길 바란다. 카메라의 체력저하로 많은 컷을 담지는 못했지만 첫눈 벙개 이벤트의 전체적인 분위기는 아래 사진들로 짐작할 수 있으리라...



이벤트 장소 분위기 + 선물맨(고마워요.)



천장을 가득 채운 첫눈 (헬륨가스)풍선



BEEJOO 사장님의 칵테일쇼



미나님께서 찍어 보내주신 사진 (감사해요. ^^)




덧붙임.
마치고 집에 돌아왔더니 12시 30분이나 되었다. 경기도 의정부에 사는게 이럴때는 조금 힘이 드는군. 우리 마눌님, 첫눈 오는 날 자기랑 놀아주지 않았다고 마이 화가 났다. 우리 마눌님을 더욱 화나게 한건.... 다음 사진..



늦게 들어왔으면, 성과라도 있어야지... 딸랑 사진이랑, 수첩 받아 온거야?

'1_D/I/A/R/Y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봄이 오는 소리  (7) 2006.02.04
곰고미와의 인터뷰 (Interview with Gomgomi)  (8) 2006.01.26
곰고미를 만나다.  (10) 2006.01.17
검색전문서비스, 첫눈* 벙개 이벤트 후기  (5) 2005.11.30
겨울은 눈(雪)과 함께 오면 좋겠다.  (7) 2005.11.29
Blog Skin & Blog Contents  (4) 2005.11.20
정겨운 내자리  (8) 2005.11.04
Happy Birthday 2 Me.  (14) 2005.10.21